김한근 시장 친인척 땅 불법개발 흔적… 강릉시 “몰랐다”



김한근 강릉시장 친인척·지인 명의 땅에서 불법 개발행위가 이뤄진 흔적이 실제로 확인됐다.정의당 강릉시위원회는 지난 21일 강릉시가 대규모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곳에 김 시장이 본인과 친인척 명의를 이용해 거액의 부동산 투기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. 동시에 “현재 김 시장의 명의 담보대출이 존재하는 친…
기사 더보기


안전사이트 ☜ 확인해 보러가기


추천 기사 글